가정 내 곰팡이의 위험성

제목 : “가정 내 곰팡이, 중증천식 일으킬 수 있어”

출처 : 코메디닷컴

가정에서 쉽게 발견되는 집먼지진드기, 꽃가루, 동물의 털, 바퀴벌레 및 곰팡이와 같은 흡입알레르겐은 흔히 우리 몸에 천식을 일으킬 수 있다. 그 중에서도 곰팡이가 인체의 호흡기 안으로 침투했을시 기도상피세포 안에서 발아와 증식을 하게 되어 환자의 면역체계의 방어기전을 과도하게 촉진시키면서 심각한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킬 수 있다. 고려대학교의 교수팀에서는 천식을 가지고 있는 환아 중 곰팡이 알레르겐에 감작된 20명을 대상으로 가정 내의 환경유해물질의 농도를 측정하여 유해환경 노출과 천식의 상관관계를 분석한 결과, 가정 내 곰팡이 농도와 천식 유병률 사이에 뚜렷한 관계는 보이지 않았으며, 곰팡이 농도가 기도과민성의 지표인 메타콜리 PC20과 유의한 상관관계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전했다. 이러한 증상을 막기 위해 유영 교수는 실내 금연, 잦은 환기와 청소 등의 생활습관으로 곰팡이 노출을 줄일 수 있다고 조언했다.

< 가정 내의 곰팡이가 인체 내에 침투하여 천식 증상을 일으킬 수 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