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닫기

친환경 종이인듯 아닌 듯

제목 : 택배 상자 속 ‘종이 아이스팩’..과연 친환경일까?

출처 : SBS

요약 : 최근 세계적으로 퍼진 코로나 때문에 밖에 잘 나가지 않다 보니까 사람들이 택배를 주문하거나, 또 음식을 시켜서 먹는 집이 많아졌다. 그런데 그 포장 뜯어보면 ‘친환경 종이 아이스팩’이라는 것을 쓰는 업체들이 많다. 하지만 이것이 이름만 친환경이고 친환경적이지도 않으며 재활용도 어려운 것으로 드러났다. 냉장 보관 식품 주문 때 함께 배송돼 오는 아이스팩은 친환경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종이 재질이 많이 사용되었다. 하지만 막상 이것을 물에 불리니 비닐처럼 보이는 재질의 코팅재가 떨어져 나왔다. 이것은 폴리에틸렌으로 종이가 물에 녹아 눅눅해지는 것을 막기 위해 사용된 것이다. 이 결과에 따라 시중에 흔히 유통되는 ‘종이 아이스팩’ 세 종류의 성분을 분석했더니 모두 폴리에틸렌 비중이 절반을 넘었다. 미국의 UL 인증기관의 기준에 따르면 플라스틱으로 코팅된 종이는 전체 무게에서 그 코팅층이 15% 미만이어야만 재활용이 가능하다. 그 이유는 환경부 가이드라인에서 폴리에틸렌 등 성분 비중 제한은 규정돼 있지 않기 때문이다.

한줄요약 : 친환경으로 알려져있던 종이의 재질이 친환경적이지 않다는 것이 드러났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