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라스틱의 생명 연장

제목 : 플라스틱의 생명 연장 ‘화학적 재활용’이란?

출처 : [우리가 몰랐던 과학 이야기] (129)

플라스틱은 현대인에게 주목받고 있는 물품이지만 경제 성장에 따른 플라스틱의 수요 증가로 화학 물질의 수요 역시 늘어나고 있다. 이러한 현상은 앞으로도 계속될 것으로 추정되는데, 이로 인해 발생하는 천연자원의 고갈은 플라스틱이 쉽게 분해되지 않는 것과 더불어 전 세계적 환경 위협 요인으로 지목되고 있다. 이러한 현상을 줄이기 위해 환경에 미치는 악영향을 최소화하고, 한정된 자원을 효율적으로 사용하며 지속 가능한 방법을 사용하기 위한 새로운 순환 경제형 재활용 기술 개발이 요구되고 있다. 여기서 새로이 나타나고 있는 방법은 화학적 재활용이다. 화학적 재활용은 플라스틱을 분해하여 원료를 추출하고 이를 통해 폐기물의 양과 고갈되는 천연자원을 줄일 수 있다. 여기에 사용되는 플라스틱 열분해 기술은 매우 복잡한 분해반응으로 이루어져 있다. 하지만 분해하여 생기는 탄화수소들이 원료 케미칼로 쓰이는 것은 제한적이었다. 화학적 재활용 기술의 핵심은 원료 케미칼로 재사용할 수 있는 수준의 품질과 수율을 확보하는 것이다. 이에 전 세계에서 플라스틱 화학적 재활용 기술을 동향하고 있다. 독일은 열분해 법을 이용한 폐플라스틱 유화 기술을 통해 난방용으로 사용 가능한 재생유 기술을 선보였다. 하지만 폐플라스틱을 열분해해서 얻어진 탄화수소를 에너지원으로 쓰고 있기에 이는 자원의 소멸을 의미하게 되므로 유럽과 미주에서는 재활용으로 인정받지 못하고 있다. 유럽에서는 폐플라스틱을 에너지로 활용하는 대신 원료 케미칼로 재활용하는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또한, 한화솔루션은 축적된 석유화학 촉매 및 공정 기술 역량을 기반으로 매진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기존 열분해 기술에 석유화학 촉매 기술을 적용하려는 시도를 하고 있다.

< 플라스틱의 생명을 연장하기 위한 다양한 솔루션이 전세계적으로 개발되고 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